권민중 “누드화보 성공했지만…”

2009.10.20 16:31 입력 2009.10.20 16:34 수정
경향닷컴

배우 권민중이 그동안 숨겨온 가족사와 누드화보를 찍게 된 동기, 소속사 문제로 연기활동을 중단하게 된 사실 등을 털어놨다.

권민중 “누드화보 성공했지만…”

권민중은 20일 방송하는 케이블 채널 tvN ‘ENEWS’에서 최근의 근황을 전하며 3년여 동안 대중 앞에 나설 수 없어 우울증을 겪었다고 고백했다.

그는 “TV에 못나오고 일을 안 하니까 수입도 없었지만 그보다 팬들 앞에 서지 못한 채 한 달도, 세 달도 아닌 3년이라는 긴 시간이 지나버렸다는 사실이 제일 견디기 힘들었다”고 말했다.

권민중은 또 “아버지의 사업 실패로 내게 빚 독촉전화가 빗발쳤다. 방송사 출연료까지 차압된다고 했다. 하루에 한 두 시간밖에 잠을 못 이룰 정도로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다가 무언가 홀린 듯 계속 음식을 먹어대기 시작했다”며 한때 폭식증에 시달렸던 사실도 고백했다.

그는 사춘기 시절 12세 차이 밖에 나지 않는 새 엄마와 함께 살았다면서 “수능이 끝난 날 새 엄마는 원래 혼자 살던 집으로 다시 갔다”며 “가장 민감했던 시기였던 만큼 새엄마가 그 때까지 참아주었다는 것에 대해 마음 속 깊이 고맙다”고 말했다.

권민중이 대담하게 촬영한 누드화보에 대해서는 이후 대중들의 차가운 시선을 경험했다며 “한동안 사람들 만나는 것을 꺼려 일부러 안 만나곤 했다. 시청자들이 자꾸 선입견을 갖고 바라보는 것 같았다. 사실 하고 싶으면 그냥 해버리는 스타일이라 그 당시 용기를 내서 했던 것”이라고 말했다.

추천기사

기사 읽으면 전시회 초대권을 드려요!

화제의 추천 정보

    오늘의 인기 정보

      추천 이슈

      이 시각 포토 정보

      내 뉴스플리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