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처님 깜놀하겠네’···내일 천둥·번개·돌풍·싸락우박 온다

2024.05.14 11:49 입력 2024.05.14 14:45 수정

15일 오전 수도권·강원 북부 시작

강원 높은 산지엔 눈 쌓이는 곳도

15~16일 강수 예상 지역 분포도. 기상청 제공.

15~16일 강수 예상 지역 분포도. 기상청 제공.

부처님 오신 날인 15일부터 목요일인 16일 새벽 사이 전국에 비가 내릴 것이라는 예보가 나왔다. 대기불안정으로 15~16일 전국에 돌풍이 불겠고, 중부지방과 경북 일부에는 우박이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15일 오전부터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 것으로 보인다고 14일 예보했다. 어린이날 연휴와 지난 주말에 이어 오는 15일까지 휴일마다 전국에 비가 내리는 셈이 된다.

비는 오는 15일 오전 서울·인천·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부터 시작되겠다. 오후부터는 그 밖의 중부지방과 경북권에도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수도권과 충남권은 16일 밤 비가 대부분 그치겠다. 충북에는 16일 새벽까지, 강원도와 경북에는 16일 오전까지 비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15일 늦은 오후부터 밤사이 전북과 전남권 북부, 경남권에도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15일 밤부터 16일 새벽 사이 기온이 낮아지면서 강원 산지에는 비가 눈으로 바뀌어 내리는 곳도 있겠다. 높은 산지(해발고도 1000m 이상)를 중심으로는 눈이 쌓이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인천·경기 북부와 대전·세종·충남, 전북, 울산·부산·경남 동부 5~20㎜, 경기 동부와 강원 내륙, 충북, 대구·경북(경북 북동 산지, 경북 북부 동해안 제외), 울릉도·독도 10~40㎜, 서해 5도 5~10㎜ 등이다. 강원 산지·동해안과 경북 북동 산지, 경북 북부 동해안에는 20~60㎜의 비가 내리겠다. 동해안에는 80㎜ 이상, 강원 산지에는 100㎜ 이상의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광주·전남 북부와 경남 서부의 예상 강수량은 5㎜ 안팎이다.

기상청은 15~16일 사이 시베리아 부근에서 대기 상층(고도 5㎞ 상공)의 찬 공기(영하 25도 이하)가 한반도 상공으로 이동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빠르게 남하한 찬 공기는 하층 대기의 회전력을 강화시키면서 한반도에 대기불안정으로 인한 천둥·번개와 우박, 돌풍 등의 기상현상을 만들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15일 낮부터 16일 새벽 사이 중부지방과 경북을 중심으로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경기 동부 일부와 강원도, 충북, 경북 북부에는 싸락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15일 낮 기온은 비가 내리면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전날인 14일보다 2~7도가량 낮아지겠다. 16일 아침 기온은 내일보다 2~5도가량 더 낮아지면서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5도 이하, 그 밖의 대부분 지역에도 10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겠다. 바람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쌀쌀하겠다.

추천기사

바로가기 링크 설명

화제의 추천 정보

    오늘의 인기 정보

      추천 이슈

      내 뉴스플리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