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일본 “북한,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

2024.05.27 22:56 입력 2024.05.27 23:05 수정

일본 NHK 갈무리

일본 NHK 갈무리

북한이 27일 밤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일본 방위성이 밝혔다.

NHK에 따르면, 일본 방위성은 이날 “오후 10시46분쯤 탄도미사일일 가능성이 있는 것이 북한으로부터 발사됐다”고 발표했다. 교도통신 또한 이날 북한 미사일 발사로 보이는 것에 경보 시스템이 가동됐다고 보도했다.

북한이 발사한 물체가 탄도미사일인지 정찰위성인지는 파악되지 않았다. 북한은 앞서 한·중·일 정상회의 기간 동안 정찰위성을 발사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북한은 위성을 발사할 때마다 국제해사기구(IMO)와 전세계항행경보제도(WWNWS)상 한국과 북한이 속한 지역의 항행구역 조정국인 일본에 이를 알려왔다. 위성발사가 위법이 아니라고 주장하기 위한 포석이다.

북한은 발사체 예상 낙하지점 3곳을 해상 위험구역으로 설정했다. 이는 지난해 11월 만리경-1호를 궤도에 올렸을 때와 동일하다. 북한은 당시 정찰위성 만리경-1호를 실은 위성운반로켓 천리마-1형을 발사했다. 지난해 5월과 8월 두 차례 실패 끝에 성공한 발사였다. 지난해 12월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2024년까지 3개의 위성을 추가 발사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추천기사

바로가기 링크 설명

화제의 추천 정보

    오늘의 인기 정보

      추천 이슈

      내 뉴스플리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