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올앳부동산] 3기 신도시 철거 공사 두고 원주민·LH 갈등, 왜?
남양주 왕숙, 인천 계양 등 3기 신도시 조성 사업이 본격화하고 있는 가운데 해당 지역에 있는 기존 시설물 철거작업을 두고 원주민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간 갈등이 불거지고 있다. 원주민들은 LH가 관련 법 취지와 달리 철거공사 일감을 주민들에게 주지 않는다며 반발하고 있고, LH는 법 규정은 재량사항일 뿐이며 자격 요건 등을 고려해 업체를 선정할 수 밖에 없다는 입장이다. 토지가 수용되는 개발지역 원주민을 지원한다는 취지로 원주민이 철거공사를 맡을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만들었지만, 정작 현실에선 개발사업의 또다른 갈등요소로 작용하고 있는 것이다.
오늘의 증시
오늘의 환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