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북 김제 망해사 대웅전 화재로 전소
전북 김제 망해사 대웅전이 화재로 전소됐다. 14일 전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17분쯤 김제시 진봉면 망해사에서 불이 나 100㎡ 규모의 지상 1층 한식 기와지붕 건물인 대웅전이 불에 타 5억 20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불은 1시간 20여 분 만에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진화됐다. 망해사는 오랜 역사를 간직한 사찰과 서해 낙조가 절경을 이루는 명소로, 최근 이 일대가 국가지정문화재 명승으로 지정 예고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