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NFT’ 이벤트? 사칭입니다...“항공권 할인” 피싱메일 주의

2023.06.11 13:40 입력 2023.06.11 14:44 수정

대한항공 “NFT를 발행한 적 없어”

접속시 악성코드·가상화폐 탈취 우려

대한항공 사칭 NFT 피싱 메일.

대한항공 사칭 NFT 피싱 메일.

대한항공이 대체불가토큰(NFT)을 발행한다고 사칭하며 휴가철을 맞아 항공권 할인 등의 이벤트를 내건 피싱 이메일이 나돌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NFT란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교환과 복제가 불가능해서 고유성과 희소성의 가치를 지닌 디지털 자산이다.

11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최근 대한항공 회원을 포함한 불특정 다수의 네티즌에게 ‘대한항공 NFT 발행, 무제한 10% 할인쿠폰의 혜택!’이라는 제목의 이메일이 뿌려졌다.

대한항공이 출시한 NFT를 소유하면 일본행 항공권 무료, 모든 항공권 10% 할인쿠폰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는 내용이다. 공식 웹사이트에서 판매하는 NFT를 선착순 75명에게 무료로 발행한다는 안내도 있다.

이메일 아래에는 대한항공에서 발송한 이메일처럼 대표이사 이름과 주소, 사업자등록번호, 개인정보 보호 책임자 이름 등도 적혀 있다.

그러나 대한항공은 NFT를 발행한 사실이 없다. 해당 이메일도 대한항공이 보낸 것이 아니라고 회사 측이 밝혔다.

대한항공이 발송하는 이메일 주소는 ‘@koreanair.com’ 또는 ‘@koreanair.co.kr’이다. 이번 피싱 이메일의 발송 주소는 ‘@korean-airs.monster’로 다르다.

이번 피싱 메일에 포함된 ‘지금 구매’ 버튼을 누르면 수신자의 PC나 모바일 기기에서 악성코드가 설치될 위험이 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대한항공이 공식 발송하지 않은 출처 불분명 이메일의 첨부파일이나 URL을 클릭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대한항공은 악성 사칭 메일로 인한 고객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 공지를 올리고 개별 고객에게 주의 안내 메일을 발송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최근 스타벅스나 롯데홈쇼핑을 사칭해 NFT를 무료로 나눠주겠다는 내용의 피싱 메일도 유포됐다. 이메일의 링크를 누르면 사용자의 가상화폐 지갑을 탈취하는 피싱 페이지로 넘어간다.

추천기사

바로가기 링크 설명

화제의 추천 정보

    오늘의 인기 정보

      추천 이슈

      이 시각 포토 정보

      내 뉴스플리에 저장